윌슨 응

|

서울시향의 부지휘자 윌슨 응,

음악과 몸이 마치 하나된듯한 그의 연주는 잠시도 한눈팔수 없게 만든다.

Trackback 0 And Comment 0
prev | 1 | 2 | 3 | 4 | 5 | 6 | 7 | 8 | 9 | ··· | 375 | next